목회칼럼

HOME > 목회칼럼

물, 한 바가지

조회 수 361 추천 수 0 2020.08.11 11:09:58

, 한 바가지

 

코로나 19로 가족을 잃은 분들의 아픔이나, 치료중인 분들의 고생도 만만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코로나 사태가 길어지면서 방역당국이나 의료진들의 고생 또한,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이번에는 비가 쏟아져서 여러 사람이 죽고, 곳곳에 많은 피해가 많았습니다.

 

고향 부모님의 농경지 2천여 평도 물에 잠겼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들려오는 여러 소식을 들어보니, 제 부모님의 소식은 감사할 정도입니다.

 

정말 숨쉬기 어려울 정도로 고통스런 분들에게 숨통을 터줄 한 바가지의 마중물이 필요한 때라는 생각이 듭니다.

 

기도가 모이고, 랑의 물질이 모여 주님의 사랑이 전해지길 기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01 놀이터에서의 만남 2020-08-16 13
» 물, 한 바가지 2020-08-11 361
499 관심과 사랑으로 2020-08-02 41
498 함께 하는 교회 2020-07-26 9
497 보양식 2020-07-19 8
496 침묵은 금이다. 2020-07-12 4
495 마스크와 비말 2020-07-05 5
494 화분에 흙 채우기 2020-06-28 5
493 나이테 2020-06-21 4
492 찬바람 2020-06-14 4
491 기다림 2020-06-07 5
490 은혜를 구합니다. 2020-05-31 6
489 불편한 세상? 2020-05-26 4
488 내 뜻대로 안될 때 2020-05-17 10
487 웃는 자들로 함께 웃고, 우는 자들로 함께 우는 성도 2020-05-12 13
486 사랑을 나누는 교회 2020-05-03 5
485 모이는 교회 2020-04-28 5
484 주님의 몸을 세우는 투표 2020-02-23 26
483 한사람 세우기 2020-02-18 30
482 제가 겪어 보니... 2020-02-09 28

교회안내

서울 광진구 중곡4동 57-3
Tel : 02 - 456 - 1777
Fax : 02 - 456 - 1412

찾아오시는길

5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