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칼럼

HOME > 목회칼럼

이심전심

조회 수 9 추천 수 0 2019.09.10 09:40:55

이심전심

 

얼마 전에 제가 며칠간 아팠습니다. 잠을 거의 자지 못할 정도로 통증이 심하고 힘이 없었습니다


아프니까 연세 드신 성도들과 아프신 성도들의 얼굴이 떠올랐습니다.

 

미국 대학원 동문 이창렬 목사님이 혈액 암 판정을 받았는데 감사하다고 했습니다


성도들의 아픔을 몸소 체험하게 되어 감사하다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성도의 아픔을 진심으로 공감하게 되는 것이 기쁨이고 감사합니다


얼마 전, 성도의 아픔이 마음으로 밀려와서 뜬 눈으로 밤을 보낸 적이 있었습니다


내가 겪는 아픔과 고난의 폭이 사람을 가슴으로 이해하는 이해의 폭인 것을 알게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61 기도하는 교회 2019-09-15 3
» 이심전심 2019-09-10 9
459 식중독 2019-09-01 18
458 나라를 위하는 길 2019-08-27 14
457 가족 2019-08-18 19
456 캄보디아 아웃리치를 마치며... 2019-08-11 20
455 아웃리치 2019-08-04 26
454 함께 하는 여름사역 2019-07-28 19
453 고민해보겠습니다. 2019-07-21 16
452 맑은 공기 2019-07-16 12
451 넓어진 공간 2019-07-07 16
450 괜찮겠지! 2019-06-30 19
449 3,000절 암송 2019-06-23 35
448 참여하고 공유하는 제직회 2019-06-16 28
447 기본 2019-06-11 36
446 마음을 모아 2019-06-02 39
445 짧은 시간 긴 이야기 2019-05-26 37
444 어르신 나들이 2019-05-19 51
443 소중함 2019-05-12 41
442 송어 회 2019-05-05 43

교회안내

서울 광진구 중곡4동 57-3
Tel : 02 - 456 - 1777
Fax : 02 - 456 - 1412

찾아오시는길

5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