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칼럼

 

자신이 하고 싶은 말을 정확하게 언어로 표현하는데 서툰 분들이 있는 것 같습니다.

자기가 원하는 것을 말하지 못하고 에둘러서 은유적인 말이나 행동으로 자신의 뜻을 전달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저를 도와주세요 도움이 필요합니다.”라고 말하는 분들이 있는가 하면,

도움이 필요함을 간접적인 표현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눈치가 없고 센스, 관찰력이 뛰어나지 않으면 간접적으로 표현하는 의도를 파악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러나 사람이 살아가는 데 있어서 어떤 식으로든 자신의 의사를 표현한다고 합니다.

예를 들면, 자살 전에 죽음을 예고하는 표현을 하는데 주변 사람들이 그것을 놓친다고 합니다.

교회 내에도 힘든 분들이 “나 힘들어요” 하며 알아듣기 힘들게 표현할 때,

그것을 빨리 알아듣고 도울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624 개업 예배 2023-02-05 322
623 관심과 사랑이 전해지려면 2023-01-29 183
622 지나친 관심 2023-01-23 162
621 나이가 들어도 2023-01-19 112
620 갈등과 화해 2023-01-08 120
619 전도서 4장 9~12절 2023-01-02 103
618 일기 예보 2022-12-25 105
617 살을 파고드는 추위 2022-12-19 100
616 감사와 기대 2022-12-12 102
615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결과 2022-12-05 107
614 가지치기 2022-11-29 110
613 이어지는 은혜 2022-11-21 102
612 되새김 2022-11-14 98
611 함께 받는 은혜 2022-11-07 100
610 함심 기도 2022-10-31 99
609 기도를 이어갑시다 2022-10-24 97
» 뜻을 알아듣는 지혜 2022-10-18 123
607 수리 중입니다 2022-10-09 123
606 사랑을 나누는 교회 2022-10-03 124
605 입원과 수술 2022-09-25 133